과연 명불허전(名不虛傳)이로고!  대한민국 최장 백일홍 꽃길

▲  경북 울진군 평해면 삼달리 백일홍 숲길 / 헬리캠(helicam)  Phantom 4 Pro+   3차원 하늘 사진

경북 울진군 평해읍에서 온정면 백암온천에 이르는 88번 국도 17km 구간의  백일홍꽃 거리는 대한민국 명품길이다.
이 백일홍 꽃길은 제2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에서  ‘아름다운 거리 숲’ 수상하였고, 2009년에는 한국기네스에 ‘대한민국 최장 백일홍 꽃길’로 인증, 등재된 길이다. 실제 와보니 이름날 만한 까닭이 있음을 알겠더라. 그야말로 과연 '명불허전(名不虛傳)'이로고!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2018년 8월 17일 현재 평해에서 백암온천에 이르는 사십리길에는 4000여 그루의 백일홍이 만개해 관광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베롱나무(목백일홍)는 백일홍과는 완전히 다른 식물이며 다년생 나무이다.
백일홍꽃은 들판의 벼가 필 무렵에 피기 시작하여 백일 동안이나 꽃을 피운다. 화무십일홍(花無十日紅)이라 하여 열흘 가는 꽃이 없다지만 배롱나무의 꽃은 한 송이가 피어 오랫동안 버티는 것이 아니라 수많은 꽃들이 차례로 피어 나는데 그 기간이 100일은 지난다.

배롱나무는 낙엽성 교목으로 대개 3∼4m쯤 자라고 줄기가 매끄럽다.
“매끄러운 줄기를 긁어주면 모든 나뭇가지가 흔들리면서 간지럼을 타기 때문에 이른바 ‘간지럼나무’라고도 불린다. 
우리나라에는 오래 묵은 절간이나 사당 무덤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나무이다.
배롱나무는 사람이 일부러 심지 않으면 스스로 번식할 수 없는 나무다.  백일홍 나무는 심은 사람이 죽으면 3년 동안 꽃이 하얗게 핀다는 속설이 전해진다.
                                                                                                                                         
                                                                                                                                                          공무원연금공단 여행 게시판에도 등재된 글이다.  2018.8.17 글.사진(helicam) 정해유

                                                                                                                                                                                                                     

 

▲  경북 울진군 평해면 삼달리 백일홍 숲길 / 헬리캠(helicam)  Phantom 4 Pro+  3차원 하늘 사진

▲  경북 울진군 평해면 삼달리 백일홍 숲길 / Sony RX10M4 2차원 사진

▲  경북 울진군 평해면 온정면 들머리길  백일홍 숲길 / Sony RX10M4 2차원 사진

▲  경북 울진군 평해면 온정면 들머리길  백일홍 숲길 / Sony RX10M4 2차원 사진

공무원연금공단 여행 게시판에도 등재된 글이다.